보도자료

  •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Print]
2021-09-17 오전 10:13:00
제목 [교총보도자료] 교총 '2021년 학생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 운영 대구교총 조회(126)
1. 붙임 파일.hwp  

교총 2021 학생 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운영

575돌 한글날 기념 및 학교 폭력 예방 취지

수업 자료 제공, 캘리그라피UCC 공모 등 다양한 이벤트

고운 말 바른 말은 우리 마음의 백신 

 

<주요 행사이벤트>

홈페이지(goodword.kr) 통해 학생언어문화개선 수업 자료 제공

언어습관 자기진단 도구 앱 내려 받아 스스로 언어습관 진단 가능

수업 및 학교·학급 운영자료, 동영상 자료 등 제공

학생언어문화개선 수업사례 공유 이벤트

우수 수업사례 선정해 기념품 제공

캘리그라피UCC 공모전(9.23 발표)

캘리그라피 학생 및 교원 부문, UCC 동영상 부문 등 총 3개 부문에서 진행

캘리그라피 우수작은 포스터 및 휴대전화 배경 화면으로 제작·배포

공모전 주제곡예쁜 말 고운 말음원 및 악보 공개

 

1.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전 부산교대 총장)는 제575돌 한글날을 기념하고 학교 폭력 예방을 위해 교육부, 17개 시·도교육청과 함께 ‘2021학년도 학생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920일부터 109일까지 운영한다.

 

2. 이번 교육주간에 일선 학교에서 학생 언어문화 개선 수업을 할 수 있도록 수업자료를 풍성하게 제공한다. 학생언어문화개선 홈페이지(goodword.kr)에 탑재된 수업 자료를 학생과 교사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새롭게 개편된 언어습관 자기진단 도구 앱을 내려 받아 휴대전화에서 학생 스스로 언어습관에 대한 진단을 할 수 있도록 했다.

 

3. 교육주간 동안 각 학교에서 진행한 수업사례 공유 이벤트도 진행한다. 학교별, 학급별로 진행한 수업사례를 홈페이지 활동 자랑하기게시판에 공유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푸짐한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4. 또한 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을 위해 진행된 학생언어문화개선 공모전결과를 발표한다. 바른 언어사용으로 언어폭력, 학교폭력 예방에 기여할 수 있는 내용을 주제로 캘리그라피 학생 및 교원 부문, UCC 동영상 부문 등 3개 부문으로 진행됐다. 심사는 3차에 걸쳐 진행됐으며 특히 2차 심사인 대국민 투표에는 약 5000명이 참가했다. 결과는 오는 23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5. 특히 캘리그라피 작품 중 대상 두 작품은 포스터 및 휴대전화 배경화면으로 제작돼 배포되며, 우수작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이밖에 UCC 공모전을 위해 제작된 주제가 예쁜 말 고운 말음원 및 악보도 제공돼 수업 시간에 활용할 수 있게 했다.

 

6. 교총은 2011년부터 11년째 학생언어문화개선 사업을 주도하며 선도학교 및 학생동아리 운영 교육동영상 제작·보급 학생·교사 언어표준화 자료개발 원격 직무연수 프로그램 개발 한글날 특별수업 UCC 공모전 TV·라디오·지하철 광고 조성 학생 언어습관 자기진단 도구 및 교사 대화 자료개발 욕설 퇴치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특집 다큐멘터리 제작 및 방영 등 지속적인 활동을 펴왔다. 이를 통해 언어문화개선 사업이 전 국민적 캠페인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해왔다.

 

7. 하윤수 회장은 “20211차 학교 폭력 실태조사 결과, 언어폭력이 41.7%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언어폭력은 그 자체로 학교폭력이고 신체폭력의 시발점이 된다는 점에서 매우 우려스럽다고운 바른 말은 우리 마음의 백신이라는 생각을 갖고 학생, 교원들이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8.‘2021년 학생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학생언어문화개선 홈페이지(goodword.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파일 조회수 날짜
1896 [교총보도자료] 교원 84%, 학생에게 교장과 교섭권 부여 부적절 응답 대구교총 6 2021.10.25
1895 [교총보도자료] 교원 63%, 학교 위드 코로나 수능 후에 하자 대구교총 22 2021.10.21
1894 [교총보도자료] 학생 볼모 파업 안돼, 대체인력 두도록 노조법 개정하라! 대구교총 31 2021.10.19
1893 [교총보도자료] 이제는 민간 병원까지 폐교 나서나 대구교총 51 2021.10.18
1892 [교총보도자료] 돌봄 파업 관련 위법적인 '교원 대체 지침' 내리지 말라! 대구교총 54 2021.10.15
1891 [교총보도자료] 코로나로 인한 혈액 부족, 교육계가 나서자! 대구교총 58 2021.10.14
1890 [교총보도자료] 학생안전 최우선한 현장실습 대책 마련해야 대구교총 52 2021.10.14
1889 [교총보도자료]교원 매도하고 승진제도 희화화한 강민정 의원은 사과하라! 대구교총 82 2021.10.08
1888 [교총보도자료] 교총-한국장기기증협회 업무협약 체결 대구교총 70 2021.10.07
1887 [교총보도자료] 교육활동 침해 행위에 원격수업 등 포함에 대한 입장 대구교총 68 2021.10.06
1886 [교총보도자료] 하윤수 회장 '함께해요 이삼부' 캠페인 동참 대구교총 104 2021.09.27
1885 [교총보도자료] ‘교원소청에 관한 규정’ 개정안 국무회의 통과에 대한 논평 대구교총 122 2021.09.17
1884 [교총보도자료] 교총 '2021년 학생언어문화개선 교육주간' 운영 대구교총 126 2021.09.17
1883 [교총보도자료] OECD 교육지표 2021 결과 발표에 대한 입장 대구교총 134 2021.09.17
1882 [교총보도자료] 초중고 학생에게 학교장과의 교섭협의권 부여하는 초중등교육법 개정안 즉각 철회하라! 대구교총 118 2021.09.16

첫페이지로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페이지로